•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여자배구, 대만 꺾고 결승 진출...‘올림픽 진출 코앞'

  •  

cnbnews 김일국기자 |  2020.01.12 08:26:35

여자배구 국가대표 김희진이 11일 태국 나콘랏차시마 꼬랏찻차이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대륙예선 준결승 대만과의 경기에서 공격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한국 여자배구가 대만을 완파하고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대륙예선 결승에 진출했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은 11일 태국 나콘라차시마 꼬랏 찻차이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여자 아시아대륙예선 준결승전에서 대만을 세트 스코어 3-1(18-25 25-9 25-15 25-14)로 꺾었다.

캡틴 김연경(엑자시바시)이 복근 부상으로 결장했지만 다른 선수들이 고른 활약을 펼쳤다. 김희진(IBK기업은행)이 양팀 통틀어 최다인 18점을 기록했고, 양효진(현대건설)은 블로킹 6개와 서브 에이스 3개 등 15점을 냈다. 이재영(흥국생명)은 13득점을, 세터 이다영도 서브에이스 4개 등 5득점을 달성했다.

4연승으로 결승에 안착한 한국은 태국과 12일 오후 8시 단판 승부로 올림픽행의 주인을 결정 짓는다. 이 경기에서 태국에 승리할 경우 한국은 3회 연속 올림픽 무대를 밟게 된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