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8월 한달간 9개 건설사 11명 사망사고… 1위 ‘서희건설’

  •  

cnbnews 정의식기자 |  2019.10.04 10:57:53

2019년 7∼8월 건설사 사망사고 발생 현황.(사진=연합뉴스)

국토교통부가 8월 한달 동안 건설사 인명사고를 집계한 결과 시공능력 평가상 상위 100개 건설사 가운데 9곳이 진행하는 공사 현장에서 11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것으로 드러났다.

가장 사망자가 많았던 건설사는 서희건설로 드러났다. 8월 14일 강원도 속초시 ‘조양 스타힐스’ 신축공사 현장에서 건설용 리프트 해체 작업 중 근로자 3명이 숨진 안타까운 사고 때문이다.

이외에 현대건설 ‘이천∼문경 중부내륙철도 건설공사 제6공구’ 현장에서도 8월 31일 폐기물 운반 트럭에 깔려 운전자 1명이 생명을 잃었다. 이는 7월 31일 발생한 ‘양천구 목동 빗물저류 배수시설’ 공사현장 사망사고(3명)에 이은 두달 연속 인명 사고다.

이 밖에 계룡건설산업, 한라, 중흥건설, 진흥기업, 고려개발, 극동건설, 파인건설 현장에서도 1명씩 사망 사고가 신고됐다.

국토부는 이달 현대·서희건설 등 7∼8월 사망사고가 발생한 12개 건설사를 대상으로 특별 안전점검을 진행할 예정이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