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순천만국가정원, 순천 천년의 곳간으로 자리 잡아

지역경제 파급효과 연간 4100억여 원

  •  

cnbnews 김영만기자⁄ 2018.04.12 14:48:58

▲순천만국가정원 전경

순천시가 대한민국 제1호 국가정원이 있는 정원의 도시로 대한민국 뿐 아니라 세계적 브랜드 가치를 갖게 됐다.

 

전남대학교 조사연구에 의하면 지난해 순천만국가정원이 가져다 준 지역경제 파급 효과는 4116억 원으로 추산했으며, 정원 관련 일자리 250여 개 창출, 도시 브랜드 상승 등 무한한 잠재적 가치를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4년 순천만국가정원으로 개장한 이후 관람객이 꾸준히 늘어 지난해는 611만 명이 방문, 단일 관광지 방문객수로 전국 최고 수준이며, 총수입이 1535000만원, 운영경비 1533000만원으로 개장 이후 처음 흑자를 기록했다.

 

또 순천만국가정원의 입장수입 증가로 안전행정부로부터 경상적 세외수입 증가에 따른 인센티브로 2017년에는 91억 원, 2018년에는 101억 원을 교부 받는 등 순천만국가정원이 연간 보통교부세 100억여 원을 추가로 안겨주는 효자 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해가 갈수록 가치를 더해가는 순천만국가정원은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힐링의 장소로, 관광객 1000만 시대의 중심 관광지로 무엇보다도 지역경제를 살아나게 하는 순천의 천년 곳간이 됐다.

 

앞으로 순천만국가정원을 중심으로 2020년까지 정원자재 유통 판매장, 정원수 공판장 등 정원 잡클러스터가 조성되면 신규 일자리 1000개가 창출될 것으로 전망한다.

 

순천시 관계자는 순천만국가정원은 지역경제 활성화, 일자리 창출 등 지역 경제를 살리는 핵심 동력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순천만국가정원은 운영과정에서 투입한 시 예산은 운영경비가 아닌 대부분 대규모 기반시설 조성(진입교량설치, 주차장신설, 정원지원센터 조성 등)에 투자한 사업비라고 밝혔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