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안희정에 이어 정봉주까지…미투 가해자 의혹

  •  

cnbnews 김성훈기자⁄ 2018.03.07 11:59:18

▲(사진=연합뉴스)

정치권에 미투 운동이 번지고 있다.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행 의혹에 이어 더불어민주당 정봉주 전 의원도 성추행 의혹이 일고 있는 것.

7일 프레시안은 현직기자인 A씨가 기자 지망생이던 지난 2011년, 정봉주 전 의원이 호텔로 불러내 키스를 시도하는 등 성추행을 했다고 보도했다.

정 전 의원은 성추행 의혹과 관련해 해당 기사에서 답변할 이유가 없다. 명예훼손 등 법적인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당초 정 전 의원은 이날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연남동 경의선 숲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서울시장 선거 출마 선언을 할 예정이었지만 성추행 의혹이 불거지자 회견을 돌연 취소했다. 

정 전 의원 측은 “오늘 보도된 내용과 관련해 입장 정리에 시간이 필요해 회견을 연기하기로 했다. (회견) 시간은 추후 공지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행 의혹 사건과 관련해 서울서부지검은 7일 “피해자 의사· 관할·신속한 수사의 필요성 등을 고려해 직접 수사키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