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LG전자, ‘인포콤 2017’서 상업용 디스플레이 전시

  •  

cnbnews 선명규기자⁄ 2017.06.15 10:17:50

LG전자가 14일(현지시간)부터 사흘간 미국 올랜도에서 열리는 상업용 디스플레이 전시회 ‘인포콤 2017(InfoComm 2017)’에 참가했다.
 
15일 LG전자는 ▲차원이 다른 ‘올레드 사이니지’ ▲공간 활용도를 높인 ‘스트레치 사이니지’ ▲밝기를 크게 높인 ‘울트라 브라이트 비디오월’ ▲유리창 등에 붙여 사이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투명 LED 필름’ 등 다양한 상업용 디스플레이 제품을 선보이며 관람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고 밝혔다.
 
LG전자는 화질과 디자인에서 기존 LCD 제품군과 확연히 차별화된 올레드 사이니지를 앞세웠다. 

올레드 사이니지는 백라이트가 없어 기존 LCD에 비해 두께가 얇고 곡면 형태의 조형물 제작이 가능하다. 
 
LG전자는 설치했을 때 두께가 4mm가 채 되지 않는 ‘올레드 월페이퍼 사이니지’, 다양한 설치 현장에 맞춤형으로 곡률을 적용할 수 있는 ‘올레드 플렉서블 사이니지’, 투명 강화유리 앞뒤로 올레드 사이니지를 붙인 ‘올레드 인글라스(In-Glass) 사이니지’ 등 혁신적인 올레드 제품을 전시했다.
 
선명한 화질의 IPS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LCD 사이니지도 선보였다. IPS 디스플레이는 넓은 시야각을 갖춰 어느 각도에서 보더라도 색의 변화 없이 정확한 색을 표현할 수 있다.
 
58:9 화면비율의 ‘86 스트레치 사이니지’와 32:9 화면비율의 ‘88 스트레치 사이니지’는 가로 혹은 세로 방향으로 길게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55인치 4대로 구성된 ‘울트라 브라이트 비디오월’은 기존 제품보다 3배 밝은 1,500니트(nit) 밝기를 내는 고휘도 제품이다. 
 
LG전자는 투명한 필름에 LED소자를 내장, 상점 유리문이나 창 등에 붙여 손쉽게 디지털 사이니지 같은 효과를 낼 수 있는 ‘투명 LED 필름’도 선보였다. 이 제품은 두께가 0.8mm에 불과해 어느 유리에나 설치가 용이하고, 1000니트(nit) 이상의 밝기를 낼 수 있어 밝은 곳에서도 선명하게 볼 수 있다.
 
권순황 LG전자 ID사업부장 부사장은 “‘올레드 사이니지’, ‘스트레치 사이니지’ 등 혁신적인 제품으로 전세계 고객들에게 최고의 솔루션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