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후원하기
  •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 오탈자제보

한국씨티은행, 12년째 청소년 금융교육 지원

  •  

cnbnews 이성호기자⁄ 2017.03.14 14:24:02

▲14일 서울 명동 소재 YWCA강당에서 진행된 ‘배우고 체험하는 씽크머니 금융교실’ 협약식에서 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앞줄 왼쪽에서 네번째)과 이명혜 한국YWCA연합회장(앞줄 왼쪽에서 다섯번째)이 프로그램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씨티은행)

한국씨티은행은 14일 한국YWCA연합회와 ‘배우고 체험하는 씽크머니 금융교실’의 열두 번째 협약식을 서울 명동 소재 YWCA강당에서 개최하고 씨티재단(Citi Foundation) 후원금 4억600여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진회 한국씨티은행 행장과 이명혜 한국YWCA연합회장, 씽크머니 프로그램 담당 실무자와 한국씨티은행 관계자 등 약 20명이 참석했다.

‘씽크머니’는 청소년이 돈과 관련된 올바른 의사결정 능력을 키우고 경제적으로 자립한 건전한 경제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2006년부터 시작된 금융교육 프로그램이라는 것. 

전문적인 온·오프라인 강사교육을 이수한 YWCA 봉사자 및 한국씨티은행 임직원들이 초·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단순한 금융지식의 전달이 아닌 장기적으로 태도와 행동의 변화를 이끌어 낼 수 있는 금융교육을 실시한다는 설명이다. 

올해로 12년째 진행되는 씽크머니 프로그램은 지난 11년 동안 46만여명에게 금융교육을 제공, 금융강사 참여를 위한 교육을 이수한 참여자 또한 총 2200여명에 이른다.

특히 올해부터는 학생이 미리 온라인 등으로 학습주제에 관한 지식을 익히고 수업시간에는 이를 바탕으로 토론이나 체험형 수업을 진행하는 방식인 플립드 러닝(flipped learning) 교수법을 도입할 예정이다.

한국씨티은행 측은 20대 청소년이 학자금대출 등 빚을 지는 추이가 증가함에 따라 개인부채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지도하는 ‘청소년 금융포용 동아리(Youth Finclusion Group)’ 프로그램도 시작한다고 덧붙였다.


▲ CNB뉴스, CNBNEWS, 씨앤비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